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자유게시판

제 목 소설 <덴하흐>, 헤이그 특사들의 슬픈 이야기들을 담은 역사소설.
글쓴이 독자
날 짜
08-12-06 11:44
조회(5090)

지난해 가을 나는 한 시립도서관 서고에서 기억에서 사라졌던 한 남자를 우연히 만났다. 블라디미르 세르게예비치 리, 러시아 황실 근위대 장교로 임관되어 볼셰비키 혁명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던 한국인! 그가 수북하게 쌓인 먼지를 털어내면서 일어나 내게 말을 걸어왔고, 나를 자신의 식탁으로 초대했다.

이 책은 이제는 기억하는 사람이 별로 없는, 하지만 스스로는 결코 자신과 나라를 잊지 않았던 사람들의 이야기다. 이준은 객지에서 홀로 죽어가면서도 일제 황군의 군홧발에 짓밟히는 조국을 잊지 않았다. 이범진은 나라를 빼앗긴 책임을 잊을 수 없어 미리 관을 맞추어 놓고 스스로 목을 맸다. 이상설은 식민지 조선을 잊지 못해 죽음 앞에서 자신을 다른 나라 땅에 묻지 말고 그냥 태워버리라는 유언을 남겼다.

이 책은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구성됐지만, 사실에 대한 보고서도 아니고 역사서도 아니다. 단지 소설일 뿐이다. 하지만 나는 이 안에 명증하고도 분명한 사실 하나를 담았다. 우리가 지금 과거를 잊으려고 한다는 사실이다. 혹시 이 책으로 몇 사람의 독자만이라도 망각된 기억을 되살릴 수만 있다면 내게는 그보다 더 기쁜 일도 없을 것이다. ('작가의 말' 중에서)

우리 근대사를 다시 돌아보게 했습니다. 글을 요약하는 데는 자신이 없어서... 그저 작가의 말을 올려보았습니다.

게시물 367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32 링크 자료실 관련... 이수홍 2010-06-13 6431
231 [칼럼] 우주개발 실패 질책보다 격려가 필… 정병기 2010-06-12 4744
230 병영으로 보내는 편지] 사랑스러운 내 아들… 정병기 2010-06-10 4842
229 [독자의 소리]토착 공직비리 발본색원해야/… 정병기 2010-06-10 5045
228 [독자의 소리]정부가 독립유공자 자료발굴… 정병기 2010-06-10 4958
227 <독자칼럼> 포성만 멈춘 6·25전쟁 … 정병기 2010-05-25 4783
226 [유권자칼럼] 후보자는 멀리 바라보지 말고… 정병기 2010-05-21 4762
225 진정한 효도는 말보다 실천이 중요하다 정병기 2010-05-08 4832
224 안녕하세요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 사업회 … (2) 대한사랑 2010-04-13 6071
223 임시정부 기념사업회 회보 독립정신 2010년… 앨범쟁이 2010-04-12 6975
222 임시정부 수립 91주년 기념식 초청의 말씀 통일임시정… 2010-04-10 5958
221 [기고] 미 발굴된 독립유공자 국가가 직접 … 정병기 2010-04-06 5526
220 운암 김성숙 선생 41주기 추모재 안내 운암김성숙… 2010-04-05 5669
219 [독자칼럼] 고 한 주호 준위의 고귀한 희생… 정병기 2010-04-05 5722
218 [독자칼럼] 탐심으로 역사 왜곡하는 한심한… 정병기 2010-03-31 5760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