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자유게시판

제 목 고구려후손들
글쓴이 고구려후손
날 짜
09-04-06 20:10
조회(6365)
<P>한국의 역사에 있어서 가장 화려한 시기로 추정되는 시기가 고구려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한국에 있는 고구려의 후손들로 추정되는 사람들은 어떤 사람들이 있을 것인가.</P>
<
P>먼저 고구려가 붕괴되고나서 상당수의 유민이 남하해서 당나라와 대항하는 과정에서 이들이 정착한 곳은 고구려의 영토이기도 한 중부이북과 서쪽과 남쪽의 해안을 따라 당나라에 대항했을 것으로 추정되고 남부의 내륙 일부에서도 유입된 흔적이 보인다.</P>

<P>성씨로는 김씨일부 박씨일부 한씨일부 주로 고 정 장 전 남 송 최 조 염 우 안 임 강 양 부 채 연 현씨 등이 있을 <BR>수 있을 것이다.백제의 후손으로 추정되는 지역은 고구려 유민이 정착한 곳과 같다고 할 수 있으며 성씨로는 김씨&nbsp;박씨 한씨 일부 주로 이 윤 오 사씨와 그 외 여러 성씨가 있을 수 있을 것이다.신라의 후손으로 추정되는 지역은 동남쪽이라 할 수 있고 추정되는 성씨는 김씨일부 박씨일부 이씨일부 주로 권 구 도 설 석씨등이 있을 것이다.</P>

<P>고구려인의 성격은 이들의 700년 역사의 왕이 20여명에 지나지 않은점을 보면 순종적인 면이 강하다고 할 수 있고 호전적인 면도 있을 것이다.또한 공동체의식도 강한 편이고 진보적인 성향도 강하다고 할 것이다.진보적이라면 다른 사람들을 자기 가족이나 친척같이 생각한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또한 내면적인 성격이 고지식하고 무뚝뚝한 편이다.보편적인 성향이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P>
<
P>고구려인의 이러한 삶의방식은 한국사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할 것인데 국토방위나 확장 국가나 사회의 안정 이러한 면에서 큰 영향을 주워서 이들이 없었다면 이 곳에서 어떠한 나라나 민족이 있었을지 알 수 없을 것이다.비록 지배세력에 있어서는 상대적으로 미비했다고 할 수 있고 카리스마가 있는 듯이 보이고 비유 잘맞추고 사기성 높고&nbsp; 이러한 사람들에 이용당하거나 약한 면이 있지만 이들은 높이 평가 받을만 하다고 본다.</P>

<P>백제인의 성격도 순종적인면이 강하고 눈치가 빠르며 계산적인 면도 강한 편이다.이들도 진보적인 성향이 강한 편이다.말힘이 센 사람은 아주세고 말수도 많은 편이며 그렇지 않은 사람은 말수가 약하다고 할 것이다.</P>

<P>신라인의&nbsp; 자신들끼리의 결속을 하려는 성향도 있는 편이고 욕심도 있는편이며 이들도 말힘이 센 편이다.급진적인 성향이 있는 편이다.</P>

<P>고구려의 후손들은 한국의 역사에서 그다지 큰 두각을 나타내지는 못하게 된다.이들이 자신의 정체성을 확실히 인식하고 있었는지가&nbsp; 의문이고&nbsp; 진보적인 성향이&nbsp; 현실감에 떨어졌다고 할 수 있으며 말힘이나 말발에 있어서 그 뒷받침하는 행동에 있어서 극단적인 제스처가&nbsp; 약했을 수도 있을 것이다.또한 외국의 지원또한 미비했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P>
<
P>현실적으로 이러한 성향을 분리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는데 특정세력이나 특정국가에서 특정성향의 사람들을 지원해서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피해를 보거나 부당한 대우를 받는 경우가 많기 때문일 것이며 더 심각한 경우는 이런&nbsp;세력이 노골적으로 지배하려고 할 것이기 때문일 것이다.<BR></P></SPAN>
게시물 301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81 바보가 천당서 뜨우는 펹 장동만 2009-06-13 6415
180 조국을 위해 산화하신 애국선열과 호국영령… 정병기 2009-05-31 5952
179 밝은사회 구현 국민연합 2009-05-13 5977
178 [독자투고] 보훈단체 환골탈태(換骨奪胎)정… 정병기 2009-05-10 5791
177 [독자투고]정부 리스산업 육성발전 활성화 … 정병기 2009-04-18 5869
176 [독자기고] 청소년 지도, 맹모삼천지교 정… 정병기 2009-04-14 6236
175 제90주년 3.1절을 맞으며 정병기 2009-04-13 5914
174 코나스] 상하이 임시정부 수립 제90주년을 … 정병기 2009-04-13 6033
173 독립운동가 기록찾기 30년의 노력 아직도 … 정병기 2009-04-13 6021
172 올해 4월의 투쟁은 FTA를 온몸으로 항거하… 배달의 얼 2009-04-08 6168
171 고구려후손들 고구려후손 2009-04-06 6366
170 운암 김성숙선생 40주기 추모제 안내 민성진 2009-03-27 6559
169 「북한의 권력이동과 인권문제」세미나 개… 성통만사 2009-03-25 6438
168 흥망극단의 기로에 놓인 한국의 운명과 풍… 모정주의사… 2009-03-13 6466
167 Obamerica의 꿈과 시련 장동만 2009-02-25 5951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