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자유게시판

제 목 [독자투고] 보훈단체 환골탈태(換骨奪胎)정신과 자세로 거듭나는 계기돼야 바람직
글쓴이 정병기
날 짜
09-05-10 18:53
조회(4853)
[독자투고] 보훈단체 환골탈태(換骨奪胎)정신과 자세로 거듭나는 계기돼야 바람

국가를 위해 희생한 많은 회원들이 가입되어 있는 보훈단체장은 회원들을 볼모로  거머쥐는 자리가 아닌 풀어 살피고 고통과 아픔의 상처를 을 함께 나누는 자리임을 바로 알아야 한다.

단체장 임원 단임제로 다른 회원에게 기회주어야 하며,재임기간 탐심 버리고 회원 위해 진정한 봉사하는 고난의 자리가 되어야 하며 운영에 대한 감사는 외부감사 받아 투명하게 공개되어야 한다.

보훈단체는 회원을 위해 투명하고 공개적인 운영으로 국민 앞에 거듭나야 하며, 회원들의 작은 목소리도 크게 들으려고 노력해야 한다. 단체장 임원진은 연임이상을 이렵게 해야 하며 자신의 탐심을 버리고 마음 비워야 한다.

또 보훈단체는 자리에 연연하거나 회원위에 군림하는 것이 아니라 봉사하는 단체임을 바로 알아야 하며, 정부가 나서 진정한 보훈단체로 거듭날 수 있게 각종 문제점에 대한 지도 감독을 국가보훈처는 반드시 강화해야 하며 초록은 동색이 돼서는 절대로 안된다.

보훈단체를 포함한 관변단체를 이중으로 지원하는 것은 혈세낭비의 원인이 되지 않게 효율적인 운영이 필요하며, 충정어린 회원들의 작은 목소리 크게 듣고 관철해야 할 때가 아닌가 생각한다. 단체운영은 밀실운영이나 선심 방만 운영을 자제하고 조직보다 회원을 위해 투명하고 공개적인 운영과 단임제로 신뢰 받아야 바람직하며 조직은 개방해야한다.

투명하지 못한 단체운영, 주먹구구식 적당주의 용납 할 수 없으며 반드시 시정되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일반 회원들도 집행부가 냄새가 나지않는지 수시로 관심을 가지고 살펴보아야 할것이다.속담에 고인물은 관리가 제대로 되지않으면 썩게 마련이며 냄새가 난다.

원칙과 기본이 없이 보훈단체를 운영하다 보니 잡음이 많고 반발이 만만치않은 현실이다. 더 이상 방치하다가는 전체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들에게 누가 되고 국민적 신뢰 마져 일지않을까 말 염려가 되는 지경이다.
 
일반국민들도 퇴색되고 바로 서지 못하는 보훈단체를 제대로 알아주지 않고 있는 현실을 알아야 한다. 일반 회원들도 단체운영에 대하여 알권리도 있고 말 할 권리도 가지고 있다고 본다.

앞으로는 명분 있고 투명하고 공정한 운영을 통해 회원들의 협조와 동참을 이끌어 내야 할 것이라고 보며, 불법행위와 비리. 이권개입 독식 등 사리사욕으로 인한 재발방지대책을 세워 다시는 이러한 일로 회원과 국민들을 걱정 시켜서는 안된다고 본다.

일반국민들에게 과거의 공적을 내세운 자화자찬이나 이권개입행위 있어서는 절대 안 되며 어용단체 만들어서는 절대 안 되며, 임원진은 오만이나 독선적인 관행이나 형태로 업무를 처리하거나 일방적 관행은 금물이며, 그 자리는 봉사하는 자리임을 언제나 잊어서는 안 되리라 본다.

임원진들은 자세를 낮추고 오만과 독선을 버려야 할 것이다. 회원 없는 단체가 어디에 있으며 생각할 수 있겠는가. 국가유공자는 법률로 인정하고 있어 공평하다 할 것이다. 현실에 걸 맞는 보훈단체 운영이 되기를 바란다. 또한 회원들을 위한 진정한 보훈단체로 거듭나게 되기를 바란다.

진정한 보훈단체 조직과 회원들의 바램과 기대에 맞게 개편하고 개혁해야 마땅하다.

보훈단체 감투인 회장 자리는 피비린내 나는 전투 거쳐야 차지하거나 나누어 먹기 식의 자리가 된다면 매우 안타깝고 유감스럽지 않을 수 없다. 보훈단체 조직이 민주화에 걸맞지 않게 아직도 간선제를 택해 일선지부, 지회장을 낙하산식 하향 임명제를 선택하다 보니 줄을 대는 인사들로 조용할 날이 없다. 보훈단체가 이제 더 이상 몇몇 사람을 배불리는 유명무실한 단체가 되는 것을 좌시할 수 없는 현실에 직면하고 있다.

지금도 온 국민들은 보훈가족과 국가유공자를 지켜보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진정한 보훈단체는 자신의 희생과 봉사가 우선되어져야만 하며, 회원과 보훈가족을 먼저 생각하는 자세가 되어야 한다. 이제 국민의 신뢰를 받는 보훈행정이 바로 세워지기를 바라며 진정한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을 위한 정책이 무엇이며 무엇이 시급한 과제인지 제대로 알고 실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나의 작은 이익에 급급하기 보다 국가의 이익과 정책이 우선돼야 한다.

아울러 진정한 보훈문화가 이 땅에 정착되기를 바라며 진정한 세대교체가 이루어져 보훈가족 모두가 바라는 내실을 기하는 보훈단체로 발전하고 진정으로 국민으로 부터 존경받고 추앙 받는 단체와 회원으로 환골탈태(換骨奪胎) 되기를 바란다.
정병기 / 독자<보훈가족>
게시물 301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66 기축년을 맞이하며 영진 2009-01-09 4908
165 소설 <덴하흐>, 헤이그 특사들의 슬… 독자 2008-12-06 5297
164 바쁜 일정을 보네셨습니다 홍종욱 2008-12-02 5357
163 중국중경내 임시정부청사에 관한 의견 (2) 이선준 2008-11-27 5571
162 2008년의 순국선열의 날을 맞이 하면서 리학효 2008-11-19 5417
161 문의를 드립니다 (1) 리학효 2008-11-12 5397
160 안녕하세요 ^^ Camui 2008-11-03 5429
159 초대합니다."세계어린이 평화 그림 전시회" (사)세계평… 2008-10-27 6704
158 대한민국 임시정부기념사업회에는 <독립… (3) samhun 2008-09-22 5926
157 안녕하세요~! 어린왕자 2008-09-06 6169
156 [초대합니다] 매헌윤봉길의사 탄신100주년… 박찬태 2008-09-02 5475
155 임시정부는 누가 수립하였나? 김상철 2008-08-19 5851
154 [토론회] 대한민국사의 재인식: 건국60년인… 참여사회연… 2008-08-14 5707
153 회보관련 문의 드립니다 새론세상 2008-08-14 5824
152 [8/18 토론회] 대한민국사의 재인식 : 48년… 참여사회연… 2008-08-13 6157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