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자유게시판

제 목 [투고] 일제강점기 독립운동 관련 옥사자 정부가 끝까지 책임져야
글쓴이 정병기
날 짜
10-07-11 07:35
조회(5254)
[투고] 일제강점기 독립운동 관련 옥사자 정부가 끝까지 책임져야

국가를 위해 목숨을 받친 고귀한 희생은 정부가 책임져야 마땅하다.
증조부 독립운동으로 일제 체포 경설형무소 옥사, 아직까지 서훈 못받아 증손자 33년째 고군분투하고 있으나 후손들에게 자료요구하고 있는 국가보훈처 야속하기만 하다.
민족이 일본의 침략으로 한일병탄을 당 할 때 오로지 나라를 구하기 위해 구한말 독립운동이 일어나 나라를 위해 독립투쟁을 하며 일평생 조국의 광복과 독립을 위해 노력하거나 희생을 당했으며, 체포되어 끝까지 옥중에서 투쟁하다 형장의 이슬로 사라지거나 사형 또는 일제의 만행과 손에 의해 처형을 당했다.

이제 나라를 되찾은 광복 65주년이자 3.1운동 제91주년을 맞습니다. 그러나 아직도 나라를 위해 모든 것을 받치거나 희생하고도 명예를 찾지 못한 미발굴독립유공자에 대한 예우가 제대로 반영되거나 이루어지지 않아 그 후손들이 가슴을 치거나 눈물을 흘리고 있어 매우 안타깝고 유감스럽지 않을 수 없는 일이다.

그의 후손들은 일제들에 의하여 혹독한 탄압과 고문 그리고 감사와 홀대 그리고 냉대로 어려움이 말로 할 수 없었으며, 가난으로 대물림되어 배움의 길이나 사회진출의 길에서도 소외당하며 현재에 이르렀기에 매우 열악한 생활을 하며 지내왔던 것이 사실이다.

일부 독립운동가들은 후손이 없거나 모두 집안이 소멸되는 경우도 있고 있다고 하드라도 자손들이나 후손들은 머슴살이를 전전하거나 처가살이 등 생활고에 항상 노출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일제는 우리민족을 말살하고 영구적인 식민지 통합을 하려고 획책하며, 인력과 자원을 수탈해갔던 것이다. 목숨을 담보로 나라와 민족을 구하겠다는 구국의 일념으로 싸워 국권을 되찾는 광복을 맞았지만 수많은 애국지사와 독립운동가들이 빛도 그림자도 없이 일제의 총칼 앞이나 체포되어 오랜 구금이나 수형생활 끝에 형장의 이슬로 사라지거나 옥중에서 병사를 했던 것이다.

그러나 해방 이후 그들에 대한 예우나 처우는 부실했으며, 지금까지 자료부족이나 관련 부처나 형무소가 불탔다거나 6.25전쟁으로 소실되었다는 이유로 명예를 찾지 못하고 있는 현실이다. 이제는 많은 후손들이 먹고 사는 문제에 시달려 선조의 훌륭한 업적 찾기를 포기하거나 잊어져 가고 있는 현실이며, 일부 후손들은 선조의 독립운동으로 어려운 현실을 원망하기도 한다고 한다.

정부당국은 이제라도 이들에 대한 명예를 찾는데 앞장서야 하며, 국가가 난세나 위난에 처했을 때 나라와 민족을 위해 나서 희생된 희생자나 애국자에 대해서는 끝까지 책임을 지고 예우하는 풍토가 정착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렇게 돼야 하며 이는 당연지사라고 본다.

나라를 위해 피 흘리고 목숨을 받친 선조의 독립운동에 대한 명예를 찾기 위해 후손들이 수 십 년간 노력했지만 정부나 관련 부처는 관련 자료를 후손들에게만 요구하는 현실은 시급히 개선되어야 할 문제라고 보며, 지적 하지 않을 수 없다. 한 세기가 흘러간 시간이 되었는데도 관련 기록이나 자료를 잘 관리하지 못한 책임은 당연에 국가에 있다고 본다.

중요기록이나 구체적인 기록만 있다면 시대적 정황이나 관련 유시기록을 대조하여 그 공로를 인정하고 후손들에 대한 처우와 독립운동가에 대한 명예를 마땅히 찾아주어야 한다고 본다. 이것이 정부가 할 일이고 그렇게 되어야 한다고 본다.

독립운동을 하시다 들녘이나 산야에서 숨진 희생자들은 후손도 없이 돌봐주는 사람 없이 쓸쓸히 죽어가는 독립투사의 신음이 여기저기서 들려오는 듯하다. 정부는 국가를 위해 희생한 사람들을 꼭 기억해야 한다. 나라를 위해 어느 누가 목숨을 초개같이 버리고 전쟁터로 나가 적과 조우하며 싸우겠는가?  정부는 진정한 보훈을 위하여 일제강점기에 독립운동으로 일제와 맞서 싸우거나 투쟁하신 분들이나 그 후손들에 대하여 예우는 물론 생활고에 고통을 겪지 않도록 보훈제도를 개선하고 현실에 맞게 해야 한다.

아울러 정부는 뒤늦은 감은 있지만 독립운동과 관련하여 중요기록이나 제정호적 등에 옥사기록이나 관련 문서가 있다면 철저히 검증하고 조사하여 그에 걸 맞는 서훈을 내려야 한다고 본다.  그리고 이제는 정부가 앞장서 자료 발굴 노력을 기울려 소외되는 자손이나 독립운동가가 없게 최선의 노력을 경주해야 하며 정부는 어떠한 경우라고 국가를 위해 목숨을 받친 고귀한 희생은 끝까지 책임을 진다는 역사의식과 책임의식이 국민들의 마음속에 정착 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본다. 아울러 국민들은 나라를 위한 나의 희생 뒤에는 반드시 정부가 있다는 국민적 확신을 갖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글쓴이/정병기 <미발굴독립유공자 후손. 국가유공자>
게시물 2,401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311 양정숙 피카추 배 만질 필요 없는 이유 김문배2 2020-09-22 2
2,310 기생충 해외 포스터 김문배2 2020-09-22 2
2,309 S.I.S 가을 강렬한 의상 김문배2 2020-09-22 2
2,308 러블리즈 런닝맨 이미주 김문배2 2020-09-22 3
2,307 요즘 주민센터 은근히 꿀팁인거 김문배2 2020-09-22 2
2,306 아들 키우는 맛 여기 있네~~~~ㅇㅋㅋ 김문배2 2020-09-22 2
2,305 어느 네티즌이 분석한 한국 혼인률 김문배2 2020-09-22 2
2,304 “손흥민 때문에 코로나 시작”... 도 넘은… 김문배2 2020-09-22 2
2,303 브라 노출했던 유인나 김문배2 2020-09-22 2
2,302 홍남기 vs 이인영 김문배2 2020-09-22 2
2,301 로맨싱사가 리유니버스 글로벌판 클베열렸… 김문배2 2020-09-22 2
2,300 헬스장 가면 흔히 보는 모습 김문배2 2020-09-22 2
2,299 타구에 맞은 관중 김문배2 2020-09-22 2
2,298 산 안드레아스 요약 김문배2 2020-09-22 2
2,297 테슬라 전기 자동차 배터리 김문배2 2020-09-22 2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