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자유게시판

제 목 우리가 쓰는 말 속에 희로애락이 있다
글쓴이 예준23
날 짜
20-04-17 01:15
조회(158)

사람은 얼마나 눈물을 흘릴 수 있을까?

 

가끔 이런 생각을 해본다.

 

눈물을 흘리는 이유는 무엇일까.

 

대부분 사람은 말에 의해서 희로애락을 느낀다고 한다.

 

기쁨과 노여움과 슬픔과 즐거움 등에 대해

 

의미를 깊게 생각할수록 묘한 기분이 든다.

 

최근 공인의 발언이 지나치다 싶을 정도이다.

 

정치인은 물론, 연예인, 공직자, 교수, CEO 등 공인들이 깊은 생각없이 많은 이야기를 내뱉고 있다.

 

줏어담기 어려운 것이 말이라 했다.

 

말 속에서 바로 기쁨, 노여움, 슬픔, 즐거움 등이 있는 것이다.

 

말을 정성껏 하는 사람에게는 기쁨과 즐거움이, 말을 함부로 하는 사람에게는 노여움과 슬픔이 찾아오는 것이다.

 

말은 그만큼 우리에게 많는 것을 준다.

 

말은 한번 뱉으면 줏어담기 어렵기 때문에 신중히 해야 한다.

 

특히 공인일수록 자신의 처신과 언행에 책임을 느끼야 한다.

 

우리 사회에서 존경을 받기 위해서는 특히 말을 아낄 줄 알아야 한다.

 

말을 내뱉기 전에 꼭 곱씹는 버릇을 해야 한다.

 

어려서부터 말에 대한 습관을 잘 들여야만 나이 들어서 존경받는 사람이 될 수 있다.

게시물 374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374 천문보고 왔습니다 김문배2 12:14 0
373 베스티 유지 김문배2 12:11 0
372 인터넷에서 논란중인 동네 마트 정육점의 … 김문배2 12:10 0
371 양정숙 피카추 배 만질 필요 없는 이유 김문배2 12:05 0
370 있지 예지 김문배2 12:03 0
369 청순하게 생긴 여자 김문배2 12:02 0
368 에이핑크 초롱 인스타 김문배2 11:36 0
367 미국애들이 보던 천상계 야구 김문배2 10:33 0
366 맨발의 미나 김문배2 08:04 0
365 이탈리아 근황 김문배2 06:44 0
364 동숲 주민 기피 1순위 김문배2 06:16 0
363 남자배구 서브 1인칭 시점 김문배2 06:08 1
362 아이돌 출신 트위치 스트리머 김문배2 06:06 0
361 스타크래프트 유즈맵 근황 김문배2 06:03 0
360 빗길 운전의 위험성 김문배2 06:01 0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