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이기환의 흔적의 역사]중국 3대 작곡가, 정율성을 아시나요 -경향신문-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4-07-30 09:27
조회(6163)

“허균의 시 중에 ‘속마음을 매번 밝게 비추고(肝膽每相照), 티없는 마음을 시린 달이 비추네(氷壺映寒月)’라는 내용이 있습니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7월 초 서울대 강연에서 인용한 허균(1569~161,8년)의 시이다. 시는 허균이 정유재란 때, 명나라군의 일원으로 파견됐다가(1597년) 귀국길에 오른 오명제에게 전한 ‘송별시’이다. 시 주석은 허균의 시를 인용하면서 ‘티없는 마음으로(氷心玉壺), 속마음을 터놓는 사이(肝膽相照)’로 양국의 우호관계를 설명한 것이다. 시 주석이 중·한 우의의 상징으로 언급한 인물 가운데 ‘정율성(鄭律成·1914~1976)’이라는 이름이 눈에 띈다.
 
정율성(사진)은 ‘의용군행진곡’의 녜얼(섭耳·1912~1935), ‘황허대합창’의 시싱하이(洗星海·1905~1945)와 함께 중국의 3대 작곡가로 꼽힌다. 광주(光州) 출신인 정율성은 항일투쟁을 위해 중국으로 건너간 뒤 1937년부터 공산당의 근거지인 옌안에서 맹활약했다. 혁명의 열기로 가득찬 옌안의 거리를 묘사한 ‘옌안송(延安頌)’(1938) 등 400여곡을 작곡했다.

뭐니뭐니해도 시 주석이 언급했듯 그의 ‘불멸의 노래’는 ‘중국인민해방군가(옛 팔로군행진곡·1939)’이다. 노래는 ‘전진(向前)! 전진! 전진! 우리들의 대오 태양 따라 나간다(我們的隊伍向太陽)’로 시작된다. 일본군과 싸우는 팔로군(중국공산군)의 기백이 돋보이는 대서사시라는 평을 받고 있다. 애창되던 군가는 1988년 중앙군사위원회에서 ‘중국인민해방군가’로 공식 인정됐다. 정율성은 옌안 시절 훗날 중국 최초의 여성대사(주 덴마크·주 네덜란드)가 된 딩쉐쑹(丁雪松)과 결혼, 화제를 뿌리기도 했다. 2009년 건국 60주년 행사에서는 ‘신중국 건국에 공헌한 영웅 인물 100인’ 가운데 6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그가 묻힌 바바오산(八寶山) 혁명 열사릉 비문엔 이렇게 새겨져 있다.
 


“인민은 영생불멸한다. 마찬가지로 정율성의 노래도 영생불멸할 것이다.”
 
현대 중국사를 빛낸 한국인 위인인데, 왜 국내에서는 조명받지 못했을까. 정율성은 1945년 해방 이후 당의 명령에 따라 북한으로 가는데, 거기서 ‘조선인민군행진곡’과 ‘유격대전가’ 등 북한 군가를 다수 작곡한다. 한국전쟁 때 북한군이 불렀던 군가들이다. 중국과 북한의 대표군가를 작곡한 정율성…. 그러니 정율성이라는 이름이 남녘에서 제대로 평가될 수 없었던 것이다.

게시물 910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이승만 임시정부 대통령 탄핵 알린 '… 관리자 10:35 28
백범 묻힌 효창공원 국가 관리 묘역으로 -… 관리자 2018-12-12 101
최초의 3·1절 노래 악보 찾았다-한겨레 관리자 2018-12-07 204
임시정부기념관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관리자 2018-12-06 238
해외 안장됐던 민춘기·김산해 애국지사 유… 관리자 2018-11-15 568
79회 순국선열의 날…기전여교 학생 4명 등… 관리자 2018-11-15 577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682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85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882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864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928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1144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1200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1177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1160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1582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1540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1528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808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833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861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6)버치의 통치과… 관리자 2018-10-13 1893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5)“끝이 아니라 … 관리자 2018-10-13 1612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4)“우리 목적에 … 관리자 2018-10-13 1544
박근혜 국정원, 독립운동가 여운형 기념사… 관리자 2018-10-13 1509
“여성 독립운동가 활약상 뒤늦게 알고 부… 관리자 2018-10-13 1657
청와대에 김구 선생 초상화와 글씨가 걸린 … 관리자 2018-10-13 1765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대장정의 끝, 기… 관리자 2018-09-06 3033
760 독립운동 요람’ 배화여고 과학관·본관, … 관리자 2016-08-16 3934
759 <광복 71년> ⑥독립운동가 아내 육필… 관리자 2016-08-16 3287
758 잊힌 강제징용자 800만…이제 8천명 남았다… 관리자 2016-08-16 3318
757 독립운동가 아들은 어떻게 연좌제로 인생을… 관리자 2016-08-16 3640
756 [르포]독립운동 흔적은 온데간데없고… -… 관리자 2016-07-27 2196
755 광복군 老兵, 박근혜 면전서 "건국절, 역사… 관리자 2016-08-12 4045
754 “살아있을 땐 꿈을 꿔야지” -한겨레신문 관리자 2016-08-12 1889
753 <인터뷰> 호주 시드니 소녀상 주역 … 관리자 2016-08-12 3165
752 글자마다 치밀한 일제 ‘무단통치의 야심’… 관리자 2016-08-12 3233
751 헤이그 밀사 이상설 선생 기념관 추진 -경… 관리자 2016-08-12 3072
750 독립운동가들에게 편지 써 보세요. <백… 관리자 2016-05-17 5373
749 건국대, 김구 피살 42일 전 ‘마지막 공식 … 관리자 2016-05-11 5492
748 [이만열 칼럼] 4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 관리자 2016-04-19 6745
747 "대한민국 근간은 1919년 임시정부"…SBS … 관리자 2016-04-18 6393
746 100년 전 파리의 할아버지 흔적을 찾다 -경… 관리자 2016-04-18 6448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