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할아버지의 독립운동 더 연구하고 싶어” -경향신문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6-04-18 12:02
조회(5571)
#1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code=940100&artid=20… (1319)
ㆍ독립운동가 손녀들 파리서 상봉





독립운동가 손녀 5명이 11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한자리에 모였다.


윤봉길 의사의 손녀 윤주경씨(독립기념관장·사진 오른쪽), 일본의 한국 침략 부당성을 유럽에 알리고 유럽지역 정보를 수집해 임시정부에 보고한 서영해 선생의 손녀 스테파니 왕(오스트리아 거주·오른쪽 두번째), 임시정부 부주석을 지낸 김규식 선생의 손녀 김수옥씨(우사 김규식연구회 부회장·가운데), 충칭임시정부 외무부장 조소앙 선생의 외손녀 김상용씨(국민대 교수·맨 왼쪽), 김의한·정정화의 손녀이자 김가진 선생의 증손녀 김선현씨(대한민국 임시정부기념사업회 이사·왼쪽 두번째)가 주인공들이다.


이들이 한자리에 모일 수 있었던 것은 독립기념관과 국민대, 파리7대학(디드로 대학)이 이날 파리7대학에서 공동 주최한 ‘한·불수교 130주년 기념 심포지엄’에 초청됐기 때문이다. 특히 서영해 선생 손녀들의 존재는 2005년 4월19일자 경향신문 보도로 처음 알려졌으며, 지난해 ‘주간경향’을 통해 그 존재가 처음으로 확인됐다.


스테파니 왕은 “할아버지를 단순히 저널리스트로만 알았지 한국 독립운동에 이렇게 기여했는지는 잘 몰랐다”며 “할아버지가 너무 자랑스럽고, 손녀일 뿐인데도 이렇게 환대해줘 고맙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생물 연구원으로 있지만 할아버지에 대해 더 많은 연구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게시물 850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⑪서로 이용한 미군… 관리자 2018-06-18 186
"김구·김규식의 남북협상은 현실적 선택…… 관리자 2018-04-18 1385
남북협상 70주년 기념 학술회의 열려 -아주… 관리자 2018-04-18 1407
[한시준 교수의 '대한민국 임시정부 1… 관리자 2018-04-13 1682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②미 러브콜과 여운… 관리자 2018-04-09 1793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① 맥아더 때문이었… 관리자 2018-04-02 1961
신암선열공원 5월1일 국립묘지로 다시 태어… 관리자 2018-03-15 2238
775 조선독립운동 도운 일본인들의 ‘빛과 그림… 관리자 2016-10-04 5467
774 [단독] ‘1919년 건국’ 이승만 문서 공개… 관리자 2016-10-04 3262
773 독립운동가 후손, 중국서 초등학교 5곳 다… 관리자 2016-09-30 3826
772 “나를 날조기자로 공격하는 그들이 날조다… 관리자 2016-09-27 4296
771 [시론]건국절 제정이 필요 없는 이유 -경향… 관리자 2016-09-27 3465
770 “펀딩으로 역사 지키자” 임시정부기념관… 관리자 2016-09-23 3784
769 [왜냐면] 카자흐스탄에 방치된 홍범도 장군… 관리자 2016-09-13 4668
768 추미애 “박근혜 정부, 대한민국 적통 임시… 관리자 2016-09-13 4512
767 시진핑, 건국절 언급한 박근혜 대통령에게 … 관리자 2016-09-13 4447
766 [박태균의 역사와 현실]이승만과 건국절 논… 관리자 2016-09-01 4792
765 김복동 할머니 “1000억을 줘도 역사는 바… 관리자 2016-09-01 4719
764 추도식 첫 참여한 유족 조영균씨 “간토대… 관리자 2016-09-01 4603
763 건국절 주장이 얼토당토않은 이유 4가지 - … 관리자 2016-08-18 4200
762 새누리 “1948년 건국절 법제화”… 이념·… 관리자 2016-08-18 3876
761 독도 채광권 지도’에 2016년 직인…그들의… 관리자 2016-08-16 4232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