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대한민국 근간은 1919년 임시정부"…SBS 개표방송에 시청자들 "뭉클" -노컷뉴스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6-04-18 12:15
조회(6395)
#1 http://www.nocutnews.co.kr/news/4579216 (1624)

SBS 개표방송 화면 캡처. 사진 속에 도산 안창호(앞줄 가운데) 등 1919년 임시정부 수립 당시 주요인사들의 모습이 보인다.SBS가 4·13 총선 개표 방송을 통해 대한민국의 정통성이 1919년 수립된 상하이 임시정부에 있다는 점을 부각시키면서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 역사교과서 국정화 사태를 전후해 정부·여당을 중심으로 대한민국의 법통을 임시정부가 아닌 1948년 남한의 단독 정부 수립에서 찾으려는 움직임이 일면서 커다란 논란이 일었다.

이로 인해 정부·여당이 현행 헌법에도 명시된 '유구한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우리 대한국민은 3·1 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법통과 불의에 항거한 4·19 민주 이념을 계승하고'라는 부분을 부정하는 것 아니냐는 비판이 끊이지 않았다.

이러한 흐름 안에서 시청자들은 지상파인 SBS의 이번 행보를 반기는 분위기다.

총선 투표가 마무리된 지난 13일 오후 6시부터 본격적으로 방송된 SBS 개표 방송 '2016 국민의 선택'에서는 후보자들의 투표율 등을 소개하면서, 그 배경으로 1919년 중국 상하이에 수립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주요 인사들이 담긴 사진을 내보냈다.

한 마리 나비가 당시 임시정부 청사 안으로 들어가 내부를 비추는 장면도 여러 차례 연출됐으면, 위에서 언급한 헌법 전문이 화면에 등장하기도 했다. 투표가 치러진 이날은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된지 97년째 되는 날이기도 했다.

이를 접한 시청자들은 SNS를 통해 "SBS 선거 개표 방송 보는데 선거일이었던 4월 13일이 상해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일이라고 알려 줌(@Na*****)" "와, 진짜 SBS 개표방송 재밌었다. 뭔가 언론의 자유가 돌아오는 느낌이라 너무 좋았다. 나비에 의미 부여하는 건 내 마음이겠지만, 그래도 임시정부수립일 얘기도 멋졌어(@si*****)" "실제 내부를 그대로 재현한 임시정부 실내(가봐서 안다). 그 안을 날아다니는 -희망을 상징하는- 흰 나비. 그리고 그 무게를 명심하라는 듯한, 오버랩 되는 당선자들. SBS 국민의 선택은 여러모로 대단했다(@ar*****)" 등의 호평을 내놓고 있다.

역사 강사인 심용환 깊은계단&5분인문학 대표는 14일 "SBS가 (대한민국의 법통이 상하이 임시정부에 있다는 점을) 방송에 지속적으로 내보냈으니 의지와 성의가 분명히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특히 그 꼭지 마지막에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라는 말이 나올 때는 뭉클했다"고 평했다.

이어 "결국 장기적 관점에서 본다면 3·1운동 이후 발전해 온 독립운동과 민주화운동의 힘이 존재하는구나라는 점을 새삼 느끼게 했던 선거"라고 강조했다.

게시물 911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밀정의 총알 맞 고도 백범은 의연했다-경향… 관리자 2018-12-14 65
이승만 임시정부 대통령 탄핵 알린 '… 관리자 2018-12-13 77
백범 묻힌 효창공원 국가 관리 묘역으로 -… 관리자 2018-12-12 110
최초의 3·1절 노래 악보 찾았다-한겨레 관리자 2018-12-07 237
임시정부기념관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관리자 2018-12-06 274
해외 안장됐던 민춘기·김산해 애국지사 유… 관리자 2018-11-15 613
79회 순국선열의 날…기전여교 학생 4명 등… 관리자 2018-11-15 613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754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89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92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909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967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1177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1235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1211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1202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1612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1577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1562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846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867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892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6)버치의 통치과… 관리자 2018-10-13 1920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5)“끝이 아니라 … 관리자 2018-10-13 164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4)“우리 목적에 … 관리자 2018-10-13 1578
박근혜 국정원, 독립운동가 여운형 기념사… 관리자 2018-10-13 1541
“여성 독립운동가 활약상 뒤늦게 알고 부… 관리자 2018-10-13 1692
청와대에 김구 선생 초상화와 글씨가 걸린 … 관리자 2018-10-13 1795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대장정의 끝, 기… 관리자 2018-09-06 3078
836 ‘건국 100돌’ 역사 바로세우기 속도 낸다… 관리자 2018-02-28 2062
835 의열단 핵심참모 류자명·정운익·권애라 … 관리자 2018-02-26 2639
834 ‘친일행위’ 동아일보 김성수, 건국공로훈… (1) 관리자 2018-02-14 3837
833 임시정부기념관 건립위 가동…이총리, 민간… 관리자 2018-02-13 3375
832 “임정 정신은 통합…이승만부터 김원봉까… 관리자 2018-02-09 4342
831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 관리자 2018-01-31 5335
830 대구와 샌프란시스코의 독립운동을 이끈 ‘… 관리자 2018-01-31 4404
829 일본 대학생들, ‘조선인 전범 이학래’ 다… 관리자 2018-01-16 4901
828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문 대통령 ‘건… 관리자 2018-01-03 6679
827 임시정부 터잡은 충칭 ‘항일 역사’ 공유 … 관리자 2017-12-07 7349
826 "독립유공자 3대까지 예우해줄 것"···3… 관리자 2017-12-07 6785
825 여운형 기념사업회, 서거 70주기에 기념관… 관리자 2017-11-29 5693
824 연해주 무장 독립운동 조응순 선생 ‘건국… 관리자 2017-11-16 6171
823 안중근기념관 있던 驛舍 허물어… “재개관… 관리자 2017-10-26 8026
822 조동걸 국민대 교수 별세…독립운동사 연구… 관리자 2017-10-18 7303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