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헤이그 밀사 이상설 선생 기념관 추진 -경향신문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6-08-12 10:22
조회(2619)
#1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60811212400… (699)

ㆍ순국 100년 맞춰 고향 진천에
ㆍ추진위, 군민에 모금 캠페인








일본이 강제로 맺은 을사늑약의 부당함을 전 세계에 알린 보재 이상설 선생(1870~1917·사진)의 순국 100주년에 맞춰 내년 충북 진천에 기념관 건립이 추진된다.


국가보훈처는 지난해 10월 이상설기념관을 현충시설 건립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총 사업비 87억7000만원 중 70억2000만원은 국비와 지방비로 지원된다. 나머지 17억5000만원은 민간이 부담해야 한다.


이상설선생기념사업회는 지난 6월 기념관 건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해 민간부담금 문제를 해결하기로 했다. 추진위는 진천군민을 대상으로 1인 1만원 1계좌 갖기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내년에는 <이상설평전>을 발간·판매할 예정이다. 서선서숙 건립, 헤이그 밀사 파견, 중국과 러시아에서의 독립운동 등 내용을 담은 스토리텔링북과 만화책도 만들어 학교 교재로 판매하는 방안을 구상 중이다. 조선의 마지막 장원 급제자였던 이상설 선생의 이름을 딴 한시 백일장과 시낭송 대회, 학생 미술대회도 열 계획이다.


이상설 선생은 1907년 네덜란드 헤이그 만국평화회의에서 이준·이위종 열사와 함께 국권 회복을 국제여론에 호소했다. 1910년 경술국치 이후 러시아 연해주 일대에서 독립운동을 벌이며 민족교육에 앞장서다 1917년 47세 때 러시아에서 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이연우 기념관 건립추진위 부위원장은 11일 “이상설 선생 유해는 러시아 아무르 강변에 뿌려져 고향으로 돌아올 수 없지만 나라를 생각했던 그의 정신이라도 고향으로 돌아와 편히 쉬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삭 기자 isak84@kyunghyang.com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608112124005&code=940100#csidxdef6301f69fe2ef942a1ae693cd9efa

게시물 850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⑪서로 이용한 미군… 관리자 2018-06-18 186
"김구·김규식의 남북협상은 현실적 선택…… 관리자 2018-04-18 1385
남북협상 70주년 기념 학술회의 열려 -아주… 관리자 2018-04-18 1407
[한시준 교수의 '대한민국 임시정부 1… 관리자 2018-04-13 1682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②미 러브콜과 여운… 관리자 2018-04-09 1793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① 맥아더 때문이었… 관리자 2018-04-02 1961
신암선열공원 5월1일 국립묘지로 다시 태어… 관리자 2018-03-15 2238
775 조선독립운동 도운 일본인들의 ‘빛과 그림… 관리자 2016-10-04 5467
774 [단독] ‘1919년 건국’ 이승만 문서 공개… 관리자 2016-10-04 3262
773 독립운동가 후손, 중국서 초등학교 5곳 다… 관리자 2016-09-30 3826
772 “나를 날조기자로 공격하는 그들이 날조다… 관리자 2016-09-27 4296
771 [시론]건국절 제정이 필요 없는 이유 -경향… 관리자 2016-09-27 3465
770 “펀딩으로 역사 지키자” 임시정부기념관… 관리자 2016-09-23 3784
769 [왜냐면] 카자흐스탄에 방치된 홍범도 장군… 관리자 2016-09-13 4668
768 추미애 “박근혜 정부, 대한민국 적통 임시… 관리자 2016-09-13 4512
767 시진핑, 건국절 언급한 박근혜 대통령에게 … 관리자 2016-09-13 4447
766 [박태균의 역사와 현실]이승만과 건국절 논… 관리자 2016-09-01 4792
765 김복동 할머니 “1000억을 줘도 역사는 바… 관리자 2016-09-01 4719
764 추도식 첫 참여한 유족 조영균씨 “간토대… 관리자 2016-09-01 4603
763 건국절 주장이 얼토당토않은 이유 4가지 - … 관리자 2016-08-18 4200
762 새누리 “1948년 건국절 법제화”… 이념·… 관리자 2016-08-18 3876
761 독도 채광권 지도’에 2016년 직인…그들의… 관리자 2016-08-16 4232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