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왜냐면] 카자흐스탄에 방치된 홍범도 장군 묘소 / 김상욱 -한겨레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6-09-13 16:39
조회(5012)
#1 http://www.hani.co.kr/arti/opinion/because/761146.html (1539)
김상욱
유라시아고려인연구소 수석연구원

 




카자흐스탄의 옛 수도 크질오르다에 있는 홍범도 장군 묘소. 보도블록 틈 사이로 잡초가 무성하다. 사진제공 김상욱

카자흐스탄의 옛 수도 크질오르다에 있는 홍범도 장군 묘소. 보도블록 틈 사이로 잡초가 무성하다. 사진제공 김상욱



한 지상파 방송 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카자흐스탄의 옛 수도 크질오르다를 다녀왔다.

 


중앙아시아의 벼 생산 중심지로 유명한 이 도시 주변에는 고려인들이 건설한 많은 집단농장(콜호스)들이 있다. 이곳은 항일 독립운동의 전설적인 영웅, 홍범도 장군의 유해가 모셔져 있는 곳이기도 하다. 봉오동 전투를 승리로 이끈 항일독립투사 홍범도 장군은 당시, 동포들과 함께 이곳으로 이주해 말년에 조선극장의 경비 책임을 맡으시다 운명하셨다.

 


그 후 홍범도 장군은 조선극장 무대에서 연극 ‘홍범도’로 다시 부활하여 고려인 동포들의 가슴속에 살아왔다. 한-소 수교 이후에는 우리 정부가 주도한 홍범도 장군의 묘소 성역화 사업으로 동포들과 현지인들의 기억 속에 다시 살아났고 지금까지 이르고 있다.

 


그러나 지난 2일 방문한 홍범도 장군의 묘소는 잡초와 무너진 울타리, 깨진 보도블록, 빛바랜 안내판으로 방문자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문득, 이 앞을 지나다니는 현지인들은 이를 보고 무슨 생각을 할까 하는 생각이 스쳤다. 순간 얼굴이 뜨거워졌다. 현지 정부는 크질오르다의 한 거리를 ‘홍범도 거리’로 명명하기까지 했는데, 우리는 그분의 묘소 앞 잡초도 뽑지 못할 정도로 무관심하다.

 


카자흐스탄에는 동포단체의 활동이 왕성하고, ‘독립유공자후손회’도 조직되어 있어서 매년 10월이면 보훈처의 예산 지원으로 ‘순국선열의 날’ 행사를 주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오는 10월25일은 홍범도 장군의 서거 73주기이다. 그의 묘소가 깨끗하게 단장되어 있기를 기대해 본다.
게시물 883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대장정의 끝, 기… 관리자 2018-09-06 548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한 분은 북, … 관리자 2018-09-06 568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개발 앞둔 임… 관리자 2018-09-06 517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3)‘버치와 한국… 관리자 2018-09-06 492
“독립정신과 민주주의 가치 지키는 곳으로… 관리자 2018-08-30 649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독립, 그 이상의 … 관리자 2018-08-30 625
“청년 장준하와 백범의 첫 만남 새길 때 … 관리자 2018-08-29 667
[단독] ‘백범일지’ 김구 친필 서명본 나… 관리자 2018-08-29 738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2)해방 직후 최초… 관리자 2018-08-28 703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1)여운형의 죽음… 관리자 2018-08-21 872
보훈처, 김구 묘소 있는 효창공원 ‘독립운… 관리자 2018-08-16 1191
임시정부의 산증인, 김자동 회장을 만나다-… 관리자 2018-08-14 1242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0)김두한, 장군의… 관리자 2018-08-14 1299
'제2의 유관순' 배화여학교 6인,… 관리자 2018-08-13 1373
일제가 만든 ‘4858명 블랙리스트 카드’ … 관리자 2018-08-08 1411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19)1947년 ‘복 권… 관리자 2018-08-07 1317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18)미군정 발간 ‘… 관리자 2018-08-07 1346
“역사에 묻힌 여성 독립운동가 202명 새로… 관리자 2018-08-07 1361
‘우당의 아내’ 이은숙 여사, 건국훈장 받… 관리자 2018-08-07 134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17)어떻게 음식을 … 관리자 2018-07-27 1577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16)우익 정치자금… 관리자 2018-07-27 1664
“저항의 기억, 저항의 영화”...‘2018 레… 관리자 2018-07-26 1536
“3.1혁명 100년 만에 대한민국은 제 길을 … 관리자 2018-07-17 1755
대한민국 임시정부 7인의 여성의원···김… 관리자 2018-07-13 1601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⑮“친일파의 악행… 관리자 2018-07-10 1740
838 '항일 전시관'으로 변신한 안국… 관리자 2018-03-02 2131
837 [3·1절 기획]‘신한촌’엔 남·북·고려인… 관리자 2018-03-02 2247
836 ‘건국 100돌’ 역사 바로세우기 속도 낸다… 관리자 2018-02-28 1726
835 의열단 핵심참모 류자명·정운익·권애라 … 관리자 2018-02-26 2085
834 ‘친일행위’ 동아일보 김성수, 건국공로훈… (1) 관리자 2018-02-14 3425
833 임시정부기념관 건립위 가동…이총리, 민간… 관리자 2018-02-13 3079
832 “임정 정신은 통합…이승만부터 김원봉까… 관리자 2018-02-09 3904
831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 관리자 2018-01-31 4758
830 대구와 샌프란시스코의 독립운동을 이끈 ‘… 관리자 2018-01-31 3875
829 일본 대학생들, ‘조선인 전범 이학래’ 다… 관리자 2018-01-16 4395
828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문 대통령 ‘건… 관리자 2018-01-03 6220
827 임시정부 터잡은 충칭 ‘항일 역사’ 공유 … 관리자 2017-12-07 6966
826 "독립유공자 3대까지 예우해줄 것"···3… 관리자 2017-12-07 6291
825 여운형 기념사업회, 서거 70주기에 기념관… 관리자 2017-11-29 5219
824 연해주 무장 독립운동 조응순 선생 ‘건국… 관리자 2017-11-16 5866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