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독립운동가 주기철 목사에 연세대 명예졸업장 [한겨레]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7-08-24 09:52
조회(4212)
연희전문 입학 1년만에 건강탓 중퇴
신사참배 거부하다 옥살이 수난
일제 패망 1년 앞두고 감옥서 숨져





고 주기철 목사.

고 주기철 목사.



 


독립운동가 고 주기철 목사가 오는 25일 연세대 학위수여식에서 명예졸업장을 받는다. 주 목사가 연세대 전신인 연희전문학교 상학과에 입학한 지 101년 만이다.

 


연세대는 “1916년 입학했다 1년 남짓 만에 중퇴한 주 목사에게 명예 졸업장을 수여한다”고 23일 밝혔다. 1897년 경남 창원에서 태어난 주 목사는 1916년 오산학교를 졸업하고 연희전문 상학과에 진학했다. 그러나 주 목사는 안질 등 건강 악화로 학업을 중단하고 창원으로 다시 돌아갔고, 이후 항일운동에 헌신하다 목회자로 진로를 바꿨다. 1925년 목사 안수를 받은 주 목사는 부산 초량교회, 마산 문창교회를 거쳐 1936년 장로교의 본산인 평양 산정현교회의 목사로 부임했다.

 


1938년 전국 장로회 총회가 일제의 강요와 탄압에 굴복해 신사참배를 결정하자, ‘일사각오’라는 제목의 설교를 하면서 신사참배 거부를 호소했다. 이후 체포와 수감을 반복한 주 목사는 결국 1939년 장로교 목사직에서 파면당했다. 이듬해 다시 수감되어 복역을 이어가다 1944년 고문 등으로 인한 건강악화로 일제 패망을 1년여 앞두고 감옥에서 숨을 거뒀다.

 


정부는 주 목사의 공적을 기려 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했다. 이번 졸업장 수여는 연세대 민경배(83) 명예교수와 유영권 신학과학대 학장 등이 자료를 수집해 발의했고, 홍훈 상경대 학장의 추천으로 심사를 거쳐 결정됐다. 주 목사의 손자인 주원(흥국증권 대표)씨가 유족 대표로 참석해 졸업장을 받는다.


게시물 904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104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32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1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21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350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519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569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543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528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991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969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944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143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13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21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6)버치의 통치과… 관리자 2018-10-13 122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5)“끝이 아니라 … 관리자 2018-10-13 1080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4)“우리 목적에 … 관리자 2018-10-13 954
박근혜 국정원, 독립운동가 여운형 기념사… 관리자 2018-10-13 1023
“여성 독립운동가 활약상 뒤늦게 알고 부… 관리자 2018-10-13 1094
청와대에 김구 선생 초상화와 글씨가 걸린 … 관리자 2018-10-13 1151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대장정의 끝, 기… 관리자 2018-09-06 2355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한 분은 북, … 관리자 2018-09-06 2140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개발 앞둔 임… 관리자 2018-09-06 2114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3)‘버치와 한국… 관리자 2018-09-06 2044
“독립정신과 민주주의 가치 지키는 곳으로… 관리자 2018-08-30 2094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독립, 그 이상의 … 관리자 2018-08-30 2111
“청년 장준하와 백범의 첫 만남 새길 때 … 관리자 2018-08-29 2187
[단독] ‘백범일지’ 김구 친필 서명본 나… 관리자 2018-08-29 2248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2)해방 직후 최초… 관리자 2018-08-28 2317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1)여운형의 죽음… 관리자 2018-08-21 2554
보훈처, 김구 묘소 있는 효창공원 ‘독립운… 관리자 2018-08-16 2599
임시정부의 산증인, 김자동 회장을 만나다-… 관리자 2018-08-14 2696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0)김두한, 장군의… 관리자 2018-08-14 2943
'제2의 유관순' 배화여학교 6인,… 관리자 2018-08-13 2817
904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104
903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326
902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16
901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21
900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350
899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519
898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569
897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543
896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528
895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991
894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969
893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944
892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143
891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139
890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219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