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94년의 恨… 관동대학살 유족회 진상규명 나선다[조선]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7-09-01 10:09
조회(8238)
'관동 대지진 조선인 대학살 희생자 유족회'가 30일 오후 부산 남구 대연동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에서 발족식을 갖고 공식 출범했다. 이 유족회는 조영균(62)씨 등 당시 희생자 자손 7명과 '관동 대학살' 다큐멘터리를 제작해온 재일동포 2세 오충공(62) 감독, 노숙자를 돕는 부산 애빈회 회장인 김홍술(61) 목사, 시민단체들이 함께 만들었다.

관동 대학살은 1923년 일본 관동 지역에 대지진이 일어난 직후 일본 관헌과 민간인들이 당시 관동 지역에 살던 1만5000여명의 조선인 중 6600여명을 살해한 사건이다. 그동안 일본군위안부, 강제 징용 피해자 등의 유족회는 설립됐지만 '관동 대학살' 유족회가 국내에서 결성되기는 처음이다.

6000여명이 넘는 사람들이 무고하게 희생됐지만 94년이 지나도록 피해자에 대한 보상이나 진상 규명이 이뤄지지 않았다.유족회는 앞으로 국내에 거주 중인 희생자 유족을 더 찾아내고, 관동 대학살 진상 규명과 피해 보상을 위한 운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게시물 904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104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32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1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21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348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517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568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542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527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991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968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944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142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13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21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6)버치의 통치과… 관리자 2018-10-13 122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5)“끝이 아니라 … 관리자 2018-10-13 1080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4)“우리 목적에 … 관리자 2018-10-13 954
박근혜 국정원, 독립운동가 여운형 기념사… 관리자 2018-10-13 1023
“여성 독립운동가 활약상 뒤늦게 알고 부… 관리자 2018-10-13 1094
청와대에 김구 선생 초상화와 글씨가 걸린 … 관리자 2018-10-13 1150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대장정의 끝, 기… 관리자 2018-09-06 2355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한 분은 북, … 관리자 2018-09-06 2138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개발 앞둔 임… 관리자 2018-09-06 2111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3)‘버치와 한국… 관리자 2018-09-06 2044
“독립정신과 민주주의 가치 지키는 곳으로… 관리자 2018-08-30 2094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독립, 그 이상의 … 관리자 2018-08-30 2111
“청년 장준하와 백범의 첫 만남 새길 때 … 관리자 2018-08-29 2187
[단독] ‘백범일지’ 김구 친필 서명본 나… 관리자 2018-08-29 2246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2)해방 직후 최초… 관리자 2018-08-28 2317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1)여운형의 죽음… 관리자 2018-08-21 2553
보훈처, 김구 묘소 있는 효창공원 ‘독립운… 관리자 2018-08-16 2598
임시정부의 산증인, 김자동 회장을 만나다-… 관리자 2018-08-14 2696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0)김두한, 장군의… 관리자 2018-08-14 2943
'제2의 유관순' 배화여학교 6인,… 관리자 2018-08-13 2817
904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104
903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326
902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16
901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21
900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348
899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517
898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568
897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542
896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527
895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991
894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968
893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944
892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142
891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139
890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219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