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문 대통령 ‘건국백년 준비’ 건국절 논란 쐐기 박은 것”[아시아투데이]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8-01-03 09:35
조회(5561)











김자동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회장 인터뷰

 



김자동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회장이 2일 아시아투데이와의 인터뷰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건국 백년’ 언급에 대한 소회를 밝히고 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 첫 일정인 현충원 참배를 마친 후 방명록에 ‘건국 백년을 준비하겠습니다’라는 문구를 남긴 바 있다. /송의주 기자songuijoo@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전임 정부 시절부터 국정교과서 파동을 거치며 제기됐던 건국절 논란에 마침표를 찍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새해 첫 일정인 현충원 참배를 마친 후 방명록에 ‘국민이 주인인 나라, 건국 백년을 준비하겠습니다’라는 문구를 남겼다. 대한민국의 뿌리가 1919년 임시정부에 있다는 것을 재천명했다. 이날 국가보훈처도 국립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 건립에 나선다는 발표를 하며 문 대통령의 건국 백년 언급에 의미를 더했다.

독립유공자인 김자동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장(89)은 2일 아시아투데이와 단독 인터뷰에서 “임시정부가 처음 수립된 1919년이 대한민국의 첫 시.발점이었다는데 더 이상의 이견이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문 대통령 (방명록)덕분에 대한민국 정부의 뿌리가 임시정부에 있다는 점을 명확히 할 수 있게 됐다”며 평가했다.

또 김 회장은 “1948년 당시 5·10 총선거를 통해 8월 15일에 정부가 수립된 것은 남한(정부)만의 기념일이지 대한민국 전체의 뿌리가 되는 날이라고는 할 수 없다”며 정부가 이날 건립키로 발표한 임시정부기념관이 이 같은 사실을 국민들에게 제대로 전달할 수 있는 역사적 장소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일제강점기 독립운동가 집안의 후손이다. 상하이 임시정부에서 고문을 지낸 김가진 선생이 김 회장의 조부이고, 어머니인 정정화 선생 역시 ‘조선의 잔 다르크’로 불릴 정도로 활발히 활동했던 여성 독립운동가로 잘 알려져 있다.  

김 회장도 1945년 광복 당시 17살 나이로 중국 충칭 임정 현장을 누볐던 우리나라 독립운동사의 산증인이기도 하다. 지난해 12월 중국 순방길에 올랐던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충칭시를 찾아 자신이 직접 겪었던 광복 당시 임정 상황에 대한 설명을 하기도 했다.

김 회장의 딸인 김선현 오토그룹 회장도 독립운동가 후손으로서 면모를 잇고 있다. 호주계 웨스트팩은행의 첫 여성 노조위원장 출신이라는 경력을 갖고 있는 김선현 회장은 부친이 현재 이끌고 있는 임정기념사업회를 재정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국립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 건립 추진위원으로도 활동을 펼치고 있다. 문 대통령의 중국 순방 때에는 부친 김 회장과 함께 중국순방단 일원으로 초청 받아 충칭을 방문하기도 했다.
게시물 850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⑪서로 이용한 미군… 관리자 2018-06-18 186
"김구·김규식의 남북협상은 현실적 선택…… 관리자 2018-04-18 1385
남북협상 70주년 기념 학술회의 열려 -아주… 관리자 2018-04-18 1407
[한시준 교수의 '대한민국 임시정부 1… 관리자 2018-04-13 1681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②미 러브콜과 여운… 관리자 2018-04-09 1792
[박태균의 버치보고서]① 맥아더 때문이었… 관리자 2018-04-02 1961
신암선열공원 5월1일 국립묘지로 다시 태어… 관리자 2018-03-15 2238
835 의열단 핵심참모 류자명·정운익·권애라 … 관리자 2018-02-26 1571
834 ‘친일행위’ 동아일보 김성수, 건국공로훈… (1) 관리자 2018-02-14 2749
833 임시정부기념관 건립위 가동…이총리, 민간… 관리자 2018-02-13 2685
832 “임정 정신은 통합…이승만부터 김원봉까… 관리자 2018-02-09 3151
831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 관리자 2018-01-31 3983
830 대구와 샌프란시스코의 독립운동을 이끈 ‘… 관리자 2018-01-31 3232
829 일본 대학생들, ‘조선인 전범 이학래’ 다… 관리자 2018-01-16 3766
828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문 대통령 ‘건… 관리자 2018-01-03 5562
827 임시정부 터잡은 충칭 ‘항일 역사’ 공유 … 관리자 2017-12-07 6504
826 "독립유공자 3대까지 예우해줄 것"···3… 관리자 2017-12-07 5815
825 여운형 기념사업회, 서거 70주기에 기념관… 관리자 2017-11-29 4767
824 연해주 무장 독립운동 조응순 선생 ‘건국… 관리자 2017-11-16 5532
823 안중근기념관 있던 驛舍 허물어… “재개관… 관리자 2017-10-26 7209
822 조동걸 국민대 교수 별세…독립운동사 연구… 관리자 2017-10-18 6382
821 "아는 여성독립운동가는 유관순뿐... 동풍… 관리자 2017-09-15 8795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