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남북협상 70주년 기념 학술회의 열려 -아주경제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8-04-18 14:18
조회(4180)
#1 http://www.ajunews.com/view/20180417184127127 (4106)

사단법인 대한민국 임시정부기념사업회와 우사 김규식연구회가 주최/주관하고 국가보훈처와 광복회가 후원하는 남북협상 70주년 기념 학술회의 <1948년 남북협상과 한반도의 미래>가 17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학술회의는 다가오는 남북협상을 앞두고, 지난 1948년 남북협상을 이끈 백범 김구와 우사 김규식 선생의 지혜를 모아 남북 평화와 민족 화해로 나아가는 길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습니다.

개회식에는 국민의례, 애국가 제창,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에 이어 문재인 대통령의 축사 메시지가 대독되었습니다.
뒤이어 김자동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장과 김재경 우사김규식연구회장의 인사,
그리고 박유철 광복회장, 한완상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이만열 숙명여대 명예교수, 함세웅 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 이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의 축사가 진행되었습니다.

개회식에 이어 심지연 경남대학교 명예교수가 좌장을 맡아 열띤 주제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습니다.

영상촬영,편집 = 이현주PD

게시물 1,018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독립 향한 무한 도전… 임정, 계란으로 … 관리자 2019-03-21 268
명문가 출신 김가진은 왜 상해 임정으로 갔… 관리자 2019-03-21 260
'독립문' 글씨 주인공, 조선 운… 관리자 2019-03-21 195
임시정부 살림꾼의 고민 "돈 필요할 때마다… 관리자 2019-03-21 262
[원희복의 인물탐구]전 국사편찬위원장 이… 관리자 2019-03-21 209
[원희복의 인물탐구]전 국사편찬위원장 이… 관리자 2019-03-21 140
[왜냐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4월11일… 관리자 2019-03-07 354
[1919 한겨레] 친일 첩자 오해로 총 맞은 … 관리자 2019-02-28 502
[3·1절 100돌]독립유공자 후손 39명, 한국… 관리자 2019-02-28 479
“삼월은 꺼질 줄 모르는 횃불” 3·1절 감… 관리자 2019-02-28 506
[3·1절 100돌]“만해에 가려졌던 민족대표… 관리자 2019-02-28 637
[3·1절 100돌]항일 기림비도 일제 잔재-경… 관리자 2019-02-28 513
[1919 한겨레] “열강에 독립청원서 전하라… 관리자 2019-02-27 491
정부, 유관순 열사에 최고 등급 ‘대한민국… 관리자 2019-02-27 493
저항 시인 이육사의 새로운 사진 2장 첫 공… 관리자 2019-02-27 492
한국서도 희귀한 3·1 독립선언서 초판본, … 관리자 2019-02-27 507
임정 각료회의처럼…문 대통령 “불굴의지 … 관리자 2019-02-27 502
[독립견문록 - 잊힌 독립운동 사적지] 임정… 관리자 2019-02-26 496
[독립견문록 ⑤창사] 밀정의 총탄 가슴에 … 관리자 2019-02-26 447
[독립견문록 ⑤창사] "부친은 南·北·中에… 관리자 2019-02-26 497
러시아 동쪽 끝 ‘신한촌’…대접받지 못한… 관리자 2019-02-26 502
한인사회당 주무대 하바롭스크, 표지 하나 … 관리자 2019-02-26 499
[1919 한겨레] 각지 독립운동가는 왜 연해… 관리자 2019-02-26 486
[1919 한겨레] 최초의 임시정부, 「대한국… 관리자 2019-02-26 491
[1919 한겨레] 파리강화회의 간다던 이승만… 관리자 2019-02-26 507
[1919 한겨레] 뭐 먹을 것 있다고 동포 등… 관리자 2019-02-26 511
정부, ‘서훈 3등급’ 유관순 열사에게 등… 관리자 2019-02-26 502
해외 거주하는 독립유공자 후손, ‘예년의 … 관리자 2019-02-26 505
서촌 '핫플'인 이곳에서 꼭 찾아… 관리자 2019-02-25 522
독립운동에 뛰어든 유일한 대한제국 대신-… 관리자 2019-02-25 518
국민 10명 중 6명 '4·11 임시공휴일 … 관리자 2019-02-25 516
양자강 강물 위에 뜬 대한민국임시정부 시… 관리자 2019-02-25 493
우당·심산·단재…독립운동의 ‘3걸’-한… 관리자 2019-02-22 593
[1919 한겨레] 둘러댄 이름이 하필이면 살… 관리자 2019-02-21 589
[1919 한겨레] 사형 예고에도 의연한 대한… 관리자 2019-02-21 536
[1919 한겨레] 경성 학생들, 광무황제 장례… 관리자 2019-02-21 582
[1919 한겨레] 여운형의 명문, 일본서도 “… 관리자 2019-02-21 586
“유럽서 20여년 독립운동 펼친 서영해를 … 관리자 2019-02-21 579
[독립견문록 ④난징] 항일무장 선봉 섰지만… 관리자 2019-02-19 586
[독립견문록 ④난징] `만삭 위안부` 朴할머… 관리자 2019-02-19 598
[독립견문록 ③항저우·전장] 하루 방문객 … 관리자 2019-02-19 607
[독립견문록 ③항저우·전장] 백년전 호텔… 관리자 2019-02-19 607
[독립견문록 ③항저우·전장] 전장 임정기… 관리자 2019-02-19 614
[독립견문록 ③항저우·전장] "어머니가 쌀… 관리자 2019-02-19 599
[1919 한겨레] “조선여자도 사람 될 욕심 … 관리자 2019-02-14 777
[1919 한겨레] 조선여자 임금은 일본남자 … 관리자 2019-02-14 746
[1919 한겨레] 제발 저린 일본, 사이온지 … 관리자 2019-02-14 786
[1919 한겨레] 19살에 잡지 <창조> … 관리자 2019-02-14 779
한반도 철도건설은 1888년 조-미 협상에서 … 관리자 2019-02-14 780
만세시위 앞장선 또 다른 ‘유관순’들 -한… 관리자 2019-02-14 822
버선에 독립선언서 숨겨 운반한 유관순 올… 관리자 2019-02-14 799
‘순국처녀’ 아닌 ‘여성 독립운동가’…… 관리자 2019-02-14 790
1,018 “독립 향한 무한 도전… 임정, 계란으로 … 관리자 2019-03-21 268
1,017 명문가 출신 김가진은 왜 상해 임정으로 갔… 관리자 2019-03-21 260
1,016 '독립문' 글씨 주인공, 조선 운… 관리자 2019-03-21 195
1,015 임시정부 살림꾼의 고민 "돈 필요할 때마다… 관리자 2019-03-21 262
1,014 [원희복의 인물탐구]전 국사편찬위원장 이… 관리자 2019-03-21 209
1,013 [원희복의 인물탐구]전 국사편찬위원장 이… 관리자 2019-03-21 140
1,012 [왜냐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4월11일… 관리자 2019-03-07 354
1,011 [1919 한겨레] 친일 첩자 오해로 총 맞은 … 관리자 2019-02-28 502
1,010 [3·1절 100돌]독립유공자 후손 39명, 한국… 관리자 2019-02-28 479
1,009 “삼월은 꺼질 줄 모르는 횃불” 3·1절 감… 관리자 2019-02-28 506
1,008 [3·1절 100돌]“만해에 가려졌던 민족대표… 관리자 2019-02-28 637
1,007 [3·1절 100돌]항일 기림비도 일제 잔재-경… 관리자 2019-02-28 513
1,006 [1919 한겨레] “열강에 독립청원서 전하라… 관리자 2019-02-27 491
1,005 정부, 유관순 열사에 최고 등급 ‘대한민국… 관리자 2019-02-27 493
1,004 저항 시인 이육사의 새로운 사진 2장 첫 공… 관리자 2019-02-27 492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