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독립정신과 민주주의 가치 지키는 곳으로 가꿀 것” -경향신문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8-08-30 09:17
조회(2095)
#1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80829171100… (744)

ㆍ1만여 시민 참여와 기부로
ㆍ‘식민지역사박물관’ 개관





경술국치 108주년인 29일 서울 용산구에 개관한 국내 최초의 일제강점기 전문박물관인 식민지역사박물관에서 한 어린이가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권도현 기자 lightroad@kyunghyang.com

경술국치 108주년인 29일 서울 용산구에 개관한 국내 최초의 일제강점기 전문박물관인 식민지역사박물관에서 한 어린이가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권도현 기자 lightroad@kyunghyang.com






국내에서 처음으로 일제강점기 역사에만 초점을 맞춘 식민지역사박물관이 경술국치 108주년인 29일 서울 용산에 문을 열었다. 2011년 2월 박물관 건립위원회가 출범한 지 약 8년 만의 개관으로, 독립운동가 후손들의 기부와 시민들의 모금으로 건립된 민간 박물관이다.


송기인 초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장이 재직 2년간 받은 급여 2억원을 전액 기탁한 것을 계기로 본격적인 건립이 추진됐다. 


이후 초등학생들부터 학계, 시민사회 인사들까지 1만여명의 시민이 건립운동에 참여해 16억5000만원의 건립 기금을 조성했다. 독립운동가 후손과 강제동원 피해자 유족들도 자료와 기금을 보내는 등 건립운동에 동참했다. 일본의 과거사 관련 시민단체들과 학계 인사들 역시 1억원이 넘는 기금을 보냈다.


대한민국임시정부 국무위원을 지낸 조경한 선생의 외손 심정섭 선생이 68차례에 걸쳐 6000점이 넘는 자료를 보내 왔고, 강제동원 피해자 유족들도 희생자들의 한이 서려 있는 유품을 박물관에 보냈다. 박물관에는 민족문제연구소가 ‘친일인명사전’ 편찬 과정에서 축적한 자료 등을 포함해 총 7만여점의 자료와 5만여권의 도서가 수집됐다. 이 중 일부가 전시되고 나머지는 보관된다.


상설 전시관은 일제의 한반도 침략부터 식민 통치와 수탈, 친일파와 항일운동, 해방에 이르기까지 일제강점기 역사를 담은 총 4부의 전시로 구성됐다. 강제병합 당시 순종의 칙유와 데라우치 통감의 유고, 3·1독립선언서 초판본, 을사오적 등 친일파의 훈장과 유품 등 희귀한 자료가 전시됐다. 박물관은 향후 교육교재와 역사문화 강좌, 답사 프로그램도 마련할 계획이다. 


박물관은 서울 용산구 청파동 효창원 인근에 세워졌다. 박물관 관계자는 “남산과 용산 일대는 일제의 침략전쟁과 식민통치의 본산이 자리 잡고 있었고, 해방 이후에는 독립운동 선열의 묘역이 효창원에 들어섰다”면서 “식민지역사박물관이 독립정신과 민주주의의 가치를 지키고 가꿔 나가는 역사문화벨트의 중심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이화 박물관 건립위원회 집행위원장은 개관식에서 “1만명이 넘는 시민들이 건립운동에 참여하는 등 세계적으로도 유례가 없는 자발적인 역사문화운동을 통해 박물관이 개관했다”며 “자료 전시에만 집착하지 않고 시민과 청소년들이 대화하고 소통하는 열린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선명수 기자 sms@kyunghyang.com
게시물 904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105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32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16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23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350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519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572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544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530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991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969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945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143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13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21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6)버치의 통치과… 관리자 2018-10-13 1229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5)“끝이 아니라 … 관리자 2018-10-13 1081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4)“우리 목적에 … 관리자 2018-10-13 954
박근혜 국정원, 독립운동가 여운형 기념사… 관리자 2018-10-13 1023
“여성 독립운동가 활약상 뒤늦게 알고 부… 관리자 2018-10-13 1094
청와대에 김구 선생 초상화와 글씨가 걸린 … 관리자 2018-10-13 1151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대장정의 끝, 기… 관리자 2018-09-06 2356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한 분은 북, … 관리자 2018-09-06 2140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2)개발 앞둔 임… 관리자 2018-09-06 2114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3)‘버치와 한국… 관리자 2018-09-06 2044
“독립정신과 민주주의 가치 지키는 곳으로… 관리자 2018-08-30 2096
[대한민국 임시정부 99돌]독립, 그 이상의 … 관리자 2018-08-30 2113
“청년 장준하와 백범의 첫 만남 새길 때 … 관리자 2018-08-29 2189
[단독] ‘백범일지’ 김구 친필 서명본 나… 관리자 2018-08-29 2248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2)해방 직후 최초… 관리자 2018-08-28 2318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1)여운형의 죽음… 관리자 2018-08-21 2555
보훈처, 김구 묘소 있는 효창공원 ‘독립운… 관리자 2018-08-16 2600
임시정부의 산증인, 김자동 회장을 만나다-… 관리자 2018-08-14 2696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0)김두한, 장군의… 관리자 2018-08-14 2944
'제2의 유관순' 배화여학교 6인,… 관리자 2018-08-13 2817
904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1주년 기념공연… 관리자 2018-11-12 105
903 우리 헌법의 뿌리 임시정부 건국강령 초안 … 관리자 2018-11-08 326
902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16
901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 관리자 2018-11-08 323
900 임신 중 고문 견뎠지만 ‘옥고 3개월’ 못 … 관리자 2018-11-07 350
899 “난징 위안소기념관 한국어 설명 너무 답… 관리자 2018-11-02 519
898 김자동 회장 "두 번째 회고록, 임시정부에 … 관리자 2018-10-31 572
897 대한민국 100년 역사에 바치는 헌사-내일신… 관리자 2018-10-31 544
896 “100돌 앞둔 임시정부 몸으로 겪은 이가 … 관리자 2018-10-31 530
895 '임시정부 소년' 김자동 회장 "… 관리자 2018-10-18 991
894 "나는 임시정부의 품 안에서 태어나고 자랐… 관리자 2018-10-18 969
893 ‘임시정부 품에서 자란 소년’ 90세에 회… 관리자 2018-10-18 945
892 김자동 임정기념사업회장 17일 회고록 출판… 관리자 2018-10-13 1143
891 [단독] 서울시 ‘효창 독립공원’ 걸림돌 … 관리자 2018-10-13 1139
890 [박태균의 버치 보고서](27)한국 정치 ‘흑… 관리자 2018-10-13 1219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