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100년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제 목 [3·1운동 100주년 프로젝트-독립운동가의 명패] 후배들의 십시일반 모금… 들불 같던 선배들의 독립정신 잇는다 -서울신문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8-11-08 16:19
조회(3633)
#1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1030002010&wlog_tag3=n… (1050)
<1>광주제일고 ‘유공자 명패달기 운동’

포상자 212명 중 36명이 광주제일고 출신  
이틀동안 50만 3250원 모아 광복회 전달  
사회적협동조합도 후원금 200만원 보태  
“광주고등학생 의회 알려 동참 호소할 것”


광주제일고 학생들이 교정의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탑 아래에서 광주지방보훈청과 학교, 광복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명패달기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미숙 광주지방 국가보훈청 보훈과장, 강성명 광복회 광주전남연합지부 사무국장, 김주용 광주지방보훈청장, 고병돈 광복회 광주전남유족회장·문대식 고문, 이승민 광주제일고 사회적 협동조합 학생대표, 조효인 학생회 부회장, 장민성 학생회장, 이승오 교장, 신봉수 역사 교사.


▲ 광주제일고 학생들이 교정의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탑 아래에서 광주지방보훈청과 학교, 광복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명패달기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미숙 광주지방 국가보훈청 보훈과장, 강성명 광복회 광주전남연합지부 사무국장, 김주용 광주지방보훈청장, 고병돈 광복회 광주전남유족회장·문대식 고문, 이승민 광주제일고 사회적 협동조합 학생대표, 조효인 학생회 부회장, 장민성 학생회장, 이승오 교장, 신봉수 역사 교사.




29일 오전 11시 광주 북구 누문동 광주제일고 정문에 들어서자 왼쪽에 우뚝 솟은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탑이 손님을 맞았다. 숲과 어우러진 공간 맞은쪽 학교 본관에선 학생들이 코앞에 닥친 수능 시험에 대비해 책장을 넘기느라 숨소리조차 죽여야 했다. 

벌써 내년이면 9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1929년 이맘때쯤 이곳 광주고등보통학교는 일제에 맞선 동맹휴학이나 독서회 활동 등으로 술렁였을 터다. 며칠 뒤 전국적 운동으로 들불처럼 번지는 신호탄이었다. 

이젠 과거와 달리 평온하고 자유로운 분위기가 넘치는 보통 고교 풍경이다. 이런 역사를 가슴에 안은 학교 후배들이 최근 ‘뜻깊은 일’을 펼치고 있다. 1920년대 최대 규모의 항일학생운동을 주도한 선배들의 정신을 기리는 운동에 나선 것이다. 항일운동 참여자 중 생존자는 거의 없는 만큼 그 후손을 찾아내 ‘독립운동 유공자 문패’를 달아 주는 일이다. 

교장실에서 만난 학생회장 장민성(17·2년)군은 “최근 반별 대의원회의를 열어 ‘명패 달기’ 안건을 만장일치로 의결한 뒤 지난 22~23일 전교생 800여명과 선생님을 대상으로 50만 3250원을 모았다”고 말했다. 점심시간 등 자투리 시간에 교직원과 전교생이 십시일반으로 정성을 보탰다. 부회장 조효인(17·2년)군은 “이런 운동의 취지 등을 학생회에서 운영하는 페이스북과 곧 열리는 ‘광주 고등학생의회’에 알리고 동참을 호소하겠다”고 덧붙였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매점 등을 운영 중인 학교 사회적 협동조합도 200만원의 후원금을 내놨다. 조합의 학생 대표인 이승민(17·2년)군은 “이사회에서 후원 금액 등을 흔쾌히 받아들여 어렵지 않게 성금을 마련했다”며 웃었다. 









실제로 광주학생운동 관련 독립운동 포상자 212명 가운데 이 학교 출신이 36명에 이른다. 자료 분실이나 다른 이유 등으로 빠진 사람을 합치면 더 늘 것으로 보인다. 국가보훈처는 당시 좌익계로 분류돼 훈장 수여 또는 유공자 지정에서 제외된 사람을 발굴·포상할 것으로 알려졌다. 

학생들은 이날 푼푼이 모은 성금을 ‘크라우드펀딩’을 주도하는 광복회에 전달했다. 문대식 광복회 광주전남유족회 고문은 “독립유공자가 작고하면 아무도 기억해 주지 않는 현실에서 젊은 학생들이 유공자와 후손에게 자긍심을 심는 것 자체로 역사적 의미를 띤다”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광주제일고 학생 100여명은 지난 27일 광주 동구 금남로 5·18민주광장에서 펼쳐진 제89주년 광주학생독립운동 기념 만세재현 행사에 당당히 참여했다. 학생의 날인 오는 11월 3일에도 선배들의 항거 장소인 옛 전남도청 앞과 옛 광주역(광주동부소방서) 주변 등지에서 태극기를 들고 거리를 돈다. 

광주학생독립운동은 1929년 11월 3일부터 5개월에 걸쳐 열기를 뿜었다. 194개교 5만 4000여명이 참가했다. 구속 1642명, 퇴학 582명, 무기정학 2330명이나 될 만큼 일제강점기 최대 규모의 항일 학생운동으로 이름을 남겼다.

이승오 광주제일고 교장은 “선배들의 독립항일 정신이 오늘날 면면히 이어지는 게 자랑스럽다”며 “학생 자치회에서 이끄는 명패 달기 운동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참여가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주 최치봉 기자 cbchoi@seoul.co.kr
게시물 1,039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역사 원로 18명 “약산 김원봉, 당리당략 … 관리자 10:56 48
[독립견문록] 독립의 기억, 제도화하라-매… 관리자 10:51 48
[독립견문록] "백범은 수십만 독립운동가중… 관리자 10:49 78
[독립견문록 ⑩충칭 (下)] 독립열사 마지막… 관리자 10:47 76
[독립견문록 ⑩충칭 (下)] "통일된 나라만 … 관리자 10:45 81
[독립견문록 ⑩충칭 (下)] "대한민국, 광복… 관리자 10:43 81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항일운동 근거지… 관리자 10:41 81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日폭격맞 고…불… 관리자 2019-06-14 213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우여곡절속 복원… 관리자 2019-06-14 210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강제 징집된 조… 관리자 2019-04-14 1670
[독립견문록 ⑨시안] 혈전 맹세한 광복군…… 관리자 2019-04-14 1549
[독립견문록 ⑨시안] "생 마감할 때까지 통… 관리자 2019-04-14 1577
[독립견문록 ⑧치장 쭌이] 이동녕 거주지는… 관리자 2019-04-14 1644
[독립견문록 ⑧치장 쭌이] 한국인 하나 찾… 관리자 2019-04-14 1747
[독립견문록 ⑦류저우] "염원하던 광복왔는… 관리자 2019-04-14 1718
[독립견문록 ⑦류저우] `나무배 임정`의 피… 관리자 2019-04-14 1708
[독립견문록 ⑥광저우] 2016년 발견한 광저… 관리자 2019-04-14 1760
[독립견문록 ⑥광저우] 독립 꿈꾼 20대 조… 관리자 2019-04-14 1743
“독립운동가 아버지 돌아가시자 내 호적엔… 관리자 2019-04-12 1897
‘재판 기록’으로 보는 항일투쟁역사 책으… 관리자 2019-04-10 1912
독립운동가 후손 등 초청…‘한민족의 뜨거… 관리자 2019-04-10 1967
임정 수립 100주년 기념식, 국민참여 축제… 관리자 2019-04-10 1970
“독립 향한 무한 도전… 임정, 계란으로 … 관리자 2019-03-21 2934
명문가 출신 김가진은 왜 상해 임정으로 갔… 관리자 2019-03-21 2924
'독립문' 글씨 주인공, 조선 운… 관리자 2019-03-21 2721
임시정부 살림꾼의 고민 "돈 필요할 때마다… 관리자 2019-03-21 2870
[원희복의 인물탐구]전 국사편찬위원장 이… 관리자 2019-03-21 2745
[왜냐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4월11일… 관리자 2019-03-07 2322
[1919 한겨레] 친일 첩자 오해로 총 맞은 … 관리자 2019-02-28 2573
[3·1절 100돌]독립유공자 후손 39명, 한국… 관리자 2019-02-28 2528
“삼월은 꺼질 줄 모르는 횃불” 3·1절 감… 관리자 2019-02-28 2702
1,039 역사 원로 18명 “약산 김원봉, 당리당략 … 관리자 10:56 48
1,038 [독립견문록] 독립의 기억, 제도화하라-매… 관리자 10:51 48
1,037 [독립견문록] "백범은 수십만 독립운동가중… 관리자 10:49 78
1,036 [독립견문록 ⑩충칭 (下)] 독립열사 마지막… 관리자 10:47 76
1,035 [독립견문록 ⑩충칭 (下)] "통일된 나라만 … 관리자 10:45 81
1,034 [독립견문록 ⑩충칭 (下)] "대한민국, 광복… 관리자 10:43 81
1,033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항일운동 근거지… 관리자 10:41 81
1,032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日폭격맞 고…불… 관리자 2019-06-14 213
1,031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우여곡절속 복원… 관리자 2019-06-14 210
1,030 [독립견문록 ⑩충칭 (上)] 강제 징집된 조… 관리자 2019-04-14 1670
1,029 [독립견문록 ⑨시안] 혈전 맹세한 광복군…… 관리자 2019-04-14 1549
1,028 [독립견문록 ⑨시안] "생 마감할 때까지 통… 관리자 2019-04-14 1577
1,027 [독립견문록 ⑧치장 쭌이] 이동녕 거주지는… 관리자 2019-04-14 1644
1,026 [독립견문록 ⑧치장 쭌이] 한국인 하나 찾… 관리자 2019-04-14 1747
1,025 [독립견문록 ⑦류저우] "염원하던 광복왔는… 관리자 2019-04-14 1718
 1  2  3  4  5  6  7  8  9  10    


(우:031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길 19 로얄빌딩 602호 / TEL : (02)3210-0411,  732-2871~2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